선거 이야기지방자치경제/사회교육/복지문화/스포츠칼럼논평기관/사회단체내고장으뜸상품향우소식카메라출동화순방방곡곡
편집  2019.10.19 [05:03]
전체기사  
경제/사회 > 사회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어김없이 나타난 익명의 기부천사
새벽에 배 40박스 남몰래 두고 가...벌써 4번째
 
화순자치뉴스   기사입력  2019/09/12 [07:44]
▲     © 화순자치뉴스


명절이 다가오니 화순읍 행정복지센터 앞마당에는 어김없이 사랑이 가득 담긴 배 박스가 놓여 있었다.

 

화순읍 행정복지센터는 11일 새벽 화순읍행정복지센터 민원실 입구에 “어려운 차상위 계층을 위해 사용해 주세요 -익명-”이라는 메모와 함께 7.5kg 배 40박스가 놓여있었다고 밝혔다.

 

센터 관계자는 “동일인으로 추정되는 익명의 기부천사가 지난해 설 명절부터 올해 추석까지 벌써 4번째 다녀갔다”며 “남몰래 선행을 베풀고 싶어 하는 마음을 존중하기 위해 CCTV 확인 등은 하지 않을 예정이다”고 말했다.

 

화순읍 행정복지센터는 기부자의 뜻대로 화순읍에 거주하는 생활이 어려운 차상위 장애인, 차상위 다문화 계층 등에 물품을 전달할 예정이다.

 

김연옥 화순읍장은 “매년 잊지 않고 어려운 이웃에게 명절을 앞두고 선행을 베푸는 익명의 기부천사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가장 필요한 곳에 전달해 따뜻한 마음을 잘 전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9/12 [07:44]  최종편집: ⓒ hwasunjachinews.net
다른기사보러가기 화순자치뉴스 의 다른기사 보러가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최근 인기기사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전남 화순군 화순읍 광덕로 180, 214호 (만연리, 부영3차상가) ㅣ등록번호 : 전남 아00155ㅣ발행/편집인 조병열ㅣ등록일 : 2011. 9. 14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강대윤 ㅣ [광고/제보전화 : 070-8808-5061, 010-2643-5128]ㅣ 팩스 : 061-373-5061 ㅣ E-mail : jb126349@hanmail.net
Copyright ⓒ 2011 화순자치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hwasunjachi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