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 이야기지방자치경제/사회교육/복지문화/스포츠칼럼논평기관/사회단체내고장으뜸상품향우소식카메라출동화순방방곡곡
편집  2019.06.20 [12:03]
전체기사  
경제/사회 > 사회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5·18 민주유공자의 집 명패 전달
화순군, 제39주년 기념 화순지역 유공자집에 명패 달기
 
화순자치뉴스   기사입력  2019/05/24 [20:45]
▲     © 화순자치뉴스


화순군이 5·18민주화운동 제39주년을 맞아 24일 5·18 민주유공자 차영철(68·화순읍) 씨 자택을 찾아 대문에 ‘민주유공자의 집’ 명패를 달았다.

 

이날 명패 달아주기 행사에 구충곤 화순군수, 신만식 민주유공자회 화순군지회장, 관계 공무원 등 10여 명이 참석해 민주화운동에 헌신한 유공자의 희생정신을 되새겼다.

 

이번 행사는 5·18민주화운동 39주년을 맞아 국가보훈처가 추진하는 ‘민주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으로 민주유공자의 자긍심을 높이고 민주‧정의‧인권 등 오월정신을 계승‧발전시키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추진됐다.

 

▲     © 화순자치뉴스


차영철 씨는 1980년 5·18 당시 광업소에서 근무하던 중 민주화운동 소식을 접하고 화순군청 앞 광장 집회에 참석하고 화순읍, 이서면, 북면 등에서 활약했다. 차 씨는 그해 7월 체포돼 징역 15년을 구형받고 광주교도소에서 수감, 1981년 4월 사면으로 석방됐다.

 

차영철 씨는 “5·18민주화운동은 우리나라 민주화 운동의 원동력이 되었다”며 “한국 민주주의 발전의 밑거름이 된 오월정신을 계승하고 발전시켜 지역 발전의 동력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화순군 관계자는 “민주주의의 이정표인 5·18민주화운동의 의미를 잊지 않고 희생자들의 숭고한 뜻을 계승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5/24 [20:45]  최종편집: ⓒ hwasunjachinews.net
다른기사보러가기 화순자치뉴스 의 다른기사 보러가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최근 인기기사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전남 화순군 화순읍 광덕로 180, 214호 (만연리, 부영3차상가) ㅣ등록번호 : 전남 아00155ㅣ발행/편집인 조병열ㅣ등록일 : 2011. 9. 14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강대윤 ㅣ [광고/제보전화 : 070-8808-5061, 010-2643-5128]ㅣ 팩스 : 061-373-5061 ㅣ E-mail : jb126349@hanmail.net
Copyright ⓒ 2011 화순자치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hwasunjachi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