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 이야기지방자치경제/사회교육/복지문화/스포츠칼럼논평기관/사회단체내고장으뜸상품향우소식카메라출동화순방방곡곡
편집  2019.03.19 [08:03]
전체기사  
문화/스포츠 > 공연&행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순 곳곳 “대한 독립 만세”
군민 2천 명 운집...하니움에서 3·1운동 100주년 기념행사
 
화순자치뉴스   기사입력  2019/03/01 [20:45]
▲     ©화순자치뉴스


하니움문화스포츠센터(이하 하니움), 능주시장, 동복시장 등 화순 곳곳에서 1일 태극기가 물결을 이루고 ‘대한독립만세’ 함성이 울려 퍼졌다.

 

이날 오전 화순읍 개미산 인근, 이양면 쌍산의소, 능주면 능주시장, 도암면 용강리, 동복면 동복시장 등 독립운동 현장 5곳에서 '만세운동 재현' 행사가 열렸다.

 

동복에서는 주민 120여 명이 태극기를 흔들며 1919년 3월 20일 동복공립보통학교 학생 오재인 등이 동복 장터에서 벌였던 만세운동을 재현하며 거리 행진을 펼쳤다.

 

화순군은 오전 11시 하니움 체육관에서 독립유공자 유족, 각급 기관과 단체장, 군민 등 2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3·1운동 100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100년 전 함성, 화순 만세운동'을 슬로건으로 열린 기념행사에서는 대규모 합창 등 다양한 문화공연이 이어졌다.

 

만세운동을 총칼로 탄압했던 일본군, 이에 맞서 대한독립을 외쳤던 화순 지역 군민이 벌인 만세운동 행진 등 퍼포먼스로 100년 전의 역사 현장을 고스란히 전했다.

 

태권도 시범단의 공연에서는 일제의 군국주의를 상징하는 욱일승천기(욱일기)가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시범단은 욱일기를 오려 붙인 송판을 시원하게 격파하는 멋진 장면을 연출해 많은 박수를 받았다. 행사장에는 화순 지역 독립운동가 95명의 이름이 새겨진 대형 플래카드를 내걸어 독립정신의 뜻을 기렸다.

 

기념행사 대미는 지역의 각계각층 인사 33명이 군민 대표로 나서서 한 독립선언서 낭독과 실체육관을 가득 메운 ‘대한독립만세’ 함성이었다.

 

화순군은 읍 도로변에 태극기와 100주년 엠블럼을 4월11일(임시정부 수립일)까지 게양해 '태극기와 엠블럼의 물결 퍼포먼스’를 펼칠 예정이다.

▲     © 화순자치뉴스
▲     © 화순자치뉴스
▲     © 화순자치뉴스
▲     © 화순자치뉴스
▲     © 화순자치뉴스
▲     ©화순자치뉴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3/01 [20:45]  최종편집: ⓒ hwasunjachinews.net
다른기사보러가기 화순자치뉴스 의 다른기사 보러가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최근 인기기사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전남 화순군 화순읍 광덕로 180, 214호 (만연리, 부영3차상가) ㅣ등록번호 : 전남 아00155ㅣ발행/편집인 조병열ㅣ등록일 : 2011. 9. 14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강대윤 ㅣ [광고/제보전화 : 070-8808-5061, 010-2643-5128]ㅣ 팩스 : 061-373-5061 ㅣ E-mail : jb126349@hanmail.net
Copyright ⓒ 2011 화순자치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hwasunjachinews.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