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 이야기지방자치경제/사회교육/복지문화/스포츠칼럼논평기관/사회단체내고장으뜸상품향우소식카메라출동화순방방곡곡
편집  2019.02.21 [06:06]
전체기사  
경제/사회 > 사회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내부고발 생체지도자 징계 적정성 논란
‘내부기밀 유출했다’ 해고→정직…검찰, 보조금비리 등 전방위 수사
 
박미경 기자   기사입력  2018/12/18 [18:26]

화순군체육회가 보조금 부당지급 의혹을 제기한 생활체육지도자에 대한 징계 적정성 논란으로 시끄럽다.

 

언론인이 화순군에 접수한 진정서를 명분으로 징계가 이뤄지고, 이 과정에서 경찰이 간여해 민감한 개인정보를 유출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파장이 커지고 있다.

 

화순군체육회 어르신전담생활체육지도자 A씨는 최근 화순군체육회 회장인 구충곤 군수, 사무국장, 경찰, 언론인 등을 공익신고자보호법 및 부패방지권익위법,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직무유기,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A씨에 대한 징계는 언론인 B씨가 화순군에 제출한 진정서가 단초가 됐다. 진정서에는 “A씨가 체육회 내부자료를 언론사에 공익제보인 것처럼 보도케하여 군체육회가 마치 비리가 있는 것처럼 비추게 했고 내부갈등과 불신을 조장하고 있다”는 내용이 담겼다.

 

앞서 A씨는 "관리자들의 묵인 하에 일부 지도자들이 근무일지를 허위로 작성하고, 수업 진행시 교통비 명목으로 지급되는 활동비를 관행적으로 장기간에 걸쳐 부당하게 수령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해당 의혹은 최근 전남체육회 조사 결과 일부 사실로 확인됐다.

 

이후 군체육회 사무국장을 비롯한 지도자 등 7명이 2017년 대선과정에서 투표용지를 촬영해 단톡방에 공유하는 등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30~50만원의 벌금을 선고받는 사건이 발생했고, 구충곤 군수는 지난해 12월 ‘제보자 색출’을 언급하며 불쾌감을 내비쳤다.

 

진정서가 제출된 시기는 6.13지방선거 직후인 지난 7월이며, 화순군으로부터 진정서를 전달받은 군체육회는 징계위원회를 열고 A씨가 지도자로서의 품위유지의무 및 비밀엄수의무를 위반했다며 해고를 결정했다.

 

하지만 전남체육회가 재심을 지시하자 ‘정직 3개월’로 수위를 낮췄다. 1년 단위 계약직 신분인 A씨는 지난달 중순 이뤄진 2019년도 재계약을 위한 평가에서도 낮은 점수를 받으며 재계약이 무산됐다.

 

하지만 이는 지난해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물의를 빚은 사무국장과 생활체육지도자들에 대해서는 별다른 신분상 조치를 취하지 않은 것과 대조되면서 A씨에 대한 보복인사 의혹이 확산되고 있다.

 

이와 관련 A씨는 “보조금인 지도자 수당이 부당하게 지급되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수차례 시정을 요구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아 외부에 알렸는데 이로인해 신분상 불이익을 받았다”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특히 “근무일지를 허위로 작성하고 공직선거법 위반 등 불법행위를 한 직원들에 대해서는 별다른 처분이 이뤄지지 않았고 경찰은 군체육회의 편에서서 민감한 개인정보를 외부에 유출했다"며 “이번 일은 경찰과 언론이 개입된 군체육회의 의도적이고 조직적인 갑질이며 횡포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화순군체육회 관계자는 “근무일지를 허위로 작성하거나 지도자들의 활동비(보조금) 부당지급은 있을 수 없는 일이다"며 의혹을 일축했다.

 

공직선거법 위반 행위자들에 대한 처분과 관련해서는 “반성문 제출과 함께 징계(견책) 조치했고, 경미한 사안이지만 전남체육회에도 구두로 보고했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사무국장과 지도자 등의 공직선거법 위반 행위를 외부에 알린 당사자도 A씨”라고 주장하면서 내부고발에 대한 보복성인사라는 A씨의 주장에 힘이 실리고 있다.

 

한편 검찰은 화순군체육회의 보조금 부당 지급, 공직선거법 위반 행위자에 대한 부적정한 조치에 따른 관련자들의 직무유기 등에 대해, 중앙지방노동위원회에서는 A씨에 대한 징계가 적정한지 등에 대해 조사하고 있어 결과에 관심이 쏠린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2/18 [18:26]  최종편집: ⓒ hwasunjachinews.net
다른기사보러가기 박미경 기자 의 다른기사 보러가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진실 18/12/19 [09:22] 수정 삭제  
  눈먼 돈들을 무서운줄 모르고 이용하고,마치 자기돈인양 선심쓰고 "바늘도둑이 소도둑 되는걸 알까?이내용은 진실로 말하는 말로 들리네~~~~몇년전에도 이런말들이 있었는데 소문인줄알았네 가장 잘아는 사람들은 내부에서 근무하는 사람들이니 하루빨리 자수해서 편한삶을 택하길~
생활적패청산 18/12/19 [10:05] 수정 삭제  
  화순군 체육회 부패와 갑질이 이렇게 심했을줄이야?계약직에게 계약의 약점이 있어 이를 악용해서 관리자갑질과 개인정보도 그것도 경찰이 유출하고 이거 종합적 부패군.내부자 보호법도 있건만 이를 보호해야할 의무가있는데 그리고 관리직은 집권을 남용하고 관과 관이 한 힘없는 계약직 지도자를 이렇게 유린하는것이 화순군이냐? 경찰은 법을 수호하고 개인의 정보를 보호해야 하는데 이를 무단 유출? 징계하여 정신차리게 해야한다
이런일이 18/12/19 [17:43] 수정 삭제  
  화순에서도 이런일이 이었군요.화순군체육회 문제가 많이 있다고도 말들이 많더니만이런해선 않될일들을 자행했다니.쯧쯧.요즘 공익제보자보호법도 있고 개인정보보호법ㄷㆍ도 있어 강력하게 처벌이 따르는 범법행위인데 이를 관과 경찰이 앞장서?화순에서 무서워 살겠는가? 살고싶은 화순이 아니라 무서운 화순이되었군.명품화순이 아닌 갑질화순.공포화순이군.경찰도 강력처벌해야 하고 군수도 법에 위배되면 처벌되야 한다
따따블 18/12/19 [18:22] 수정 삭제  
  경찰서,언론인,기관 개인정보에 가장민감한 기관- 뭘하나 물어보고 정보공개요청해도 개인정보법 따지면서 절때 안알려 주는데 화순은 바로 바로 속전속결로 이루어지나 봐요 특히 1년단위 계약직 들은 이렇게 큰상처를 받아도 눈하나 끔적 안할건데 ~ 극단적 선택을하면 어쩔려고////얼른들 사죄하고 죄값을 치루시오
암행어사 18/12/19 [22:56] 수정 삭제  
  상식적으로 있을수 없는 별별 희한한 사건의 발원지이자 총체적 부실덩어리인 화순군을 직각 해체하라!
블링 18/12/20 [22:45] 수정 삭제  
  2018년 얼마 남지않았는데 수사 대충해서 넘기지 말고 다들 눈 크게뜨고 보고있으니, 꼭! 밝혀지길 바람. 그 언론인 하나로 모든 언론에 몸담고 계신분들 욕먹게하지말고 망년회 술파티 그만하시고 정신차리시오. 다들 누군지들 알더라구
적패청산 18/12/21 [13:00] 수정 삭제  
  화순군 관료나 관리직 그리고 사이비 기자가 화순의 먹튀구만! 군민위하고 뽑아줬드만 동네 양아치 똘마니들 임명직 시켜주고 힘없는 계약직에게 갑질과 직권 남용이나 일삼고 동네 사이비 기자는 몇푼 받아 먹고 언론 기본 윤리도 모르는 거지근성으로 정보나 엿바꿔 먹는 짖이나 하고있고 참 잘돌아 간다. 대략 그놈들이 누군지 알것다. 동네 찌라시 사이비 기자도 대충 알것다. 화순에서는 유명하드만! 양아치 스레기 자기로! 최근에 뭐 무슨 사업자 내서 보조금이 타내서 술이나 쳐마시고 다니드만! 에라 이 잣것들아 정신 차려라. 그리고 요즘 세상에 내부자 갑질하고 개인정보 유출하고 제보자 고발하는 일들이 있다냐? 모두 수사를 철저히 해서 엄벌에 쳐하고 힘없는 계약직 해고 철회하고 복직 시켜라! 눈 뜨고 모든 군민이 지켜볼꺼다.
군민 18/12/21 [13:36] 수정 삭제  
  모두가 함께 잘사는 서민이 행복한 고장 화순이라고 군청 홈페이지에 딱 떠있드라. 구충곤 군수 사진과 함께.그런데 느그들만 잘사고 군민이 불행한 고장을 만드는 갑질 군수의 고장이 아닌가 싶다.서민이 누구냐? 군민이다.정도전의 철학중에 "민본"이라는 단어가 나온다. 민본은 백성이 근본이다는 말이다.너는 말만 서민이라고 떠들지 말라
힘을 모아서 18/12/21 [22:40] 수정 삭제  
  윗물이 맑아야 아랫물도 맑다. 도장만 무턱대고 찍지말고 찍고나서 후회하지 맙시다. 보복성 범죄들 땜 에 이 나라 난리인데 계약직 직원이 뭔잘못을 했나! 잘못된걸 신고 하니 색출해서 난리 굿을하네^^ 경찰은 색출하는데 동의하고~ 신상은 다 털리고 그럼 신고는 왜하라는건지 경찰서 감사요청. 군체육회 압수수색 다들 출동^^
시끌업군 18/12/22 [02:25] 수정 삭제  
  화순이 시끌업군.체육회도 경찰도 군수도 관리직도 머가 이리 시끌업다냐? 조용할 날이 없군.경찰은 개인정보 유출하고 체육회 누구 도대체 뭘 그리 빼먹었고? 그놈에 언론은 어디다냐? 그 썩을놈에 사이비 기자는 누구다냐? 일이나 잘할꺼지 머가 그리 대단한 자리에 있다고 직권남용.직무유기나 하고 자빠졌고?정말 시끌업군.글고 누가 짤렸다냐? 계약직이 호구냐?나도 계약직이다.느그들이 갑질하기전에 군민이고 부모고 가족이고 친척이고 그런다.썩을것들....
신상털이 18/12/22 [10:45] 수정 삭제  
  내부고발자를 또다시 경찰서에서 신상을털면 법조항 몇조몇항인가요? 체육관계자로 일도잘하고 어르신들한테 인기도 좋아서 여기서 저기서 물어보는데 지금 안보이는 지도자 인가보네~ 그 지도자 부모님들이 화순군에 어떠한 일을 하셨는데 기관들이 짜고 개차반을 만들다니, 천벌을 받을 놈들이네^ 니들 자식이고 형제면 그러것냐! 그래도 잘났다고 밖에서 떠들면 모를줄알고? 다 안다 알아 . 심지어 제 회장집 농사일도 돕고 일하고 지도자가 그런일들도 하는데는 화순밖에 없을것이여 ~~ 지도를 해야될 지도자가 농사일? 그럼 지도는 야간에 하나? 에라 또다시 덮을려고만 하지말고 다 털어 남의것 욕심내지말고
한마디 18/12/22 [10:47] 수정 삭제  
  화순군 정신차려라 자기희생해서 군민먼저 보살펴라 소탐대실 하지 말고 굵은 행정을 하라 사사로운 측근들 이익주는데 급급하지 마라 직책을 생계수단이 아닌 봉사수단으로 삼아라
명품 18/12/26 [06:39] 수정 삭제  
  명품화순 ㆍ모든것이 명품이네 그려 ㆍ 운주사 와불을 보시오ㆍ꿈적않고 누워있지않나 ㆍ일라면 명품이 아니지.아문
정의 19/01/02 [09:35] 수정 삭제  
  진정 이땅, 아니 이곳에 정의가 발 붙일 곳이 없단 말인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최근 인기기사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전남 화순군 화순읍 광덕로 180, 214호 (만연리, 부영3차상가) ㅣ등록번호 : 전남 아00155ㅣ발행/편집인 조병열ㅣ등록일 : 2011. 9. 14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강대윤 ㅣ [광고/제보전화 : 070-8808-5061, 010-2643-5128]ㅣ 팩스 : 061-373-5061 ㅣ E-mail : jb126349@hanmail.net
Copyright ⓒ 2011 화순자치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hwasunjachinews.net for more information.